중국 당국자들이 후베이 성의 이른바 지하 교회, 혹은 가정 교회에서 미국인 2명을 비롯한 수 십명의 기독교인들을 체포했다고, 한 종교 권익단체가 밝혔습니다.

중국 지원 협회 CAA는 미국인 신학생 2명이 루토우 마을의 한 가정에서 41명의 다른 사람들과 함께 예배에 참석하고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지원 협회는 미국인 학생들이 7시간 동안 심문을 받은 후에 풀려났고, 나중에 당국으로부터 가혹 행위를 당했다는 불만을 제기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지원 협회의 밥 후 대변인은 기독교인들 가운데 11명이 아직도 구금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영문)

A religious rights group says Chinese officials have detained scores of worshipers, including two Americans,at a so-called underground, or house church in Hubei province.

The China Aid Association says the American theological students were attending a service along with 41 other people at a home in the village of Lutou. The group says the students were released after a seven hour interrogation and later complained of mistreatment by authorities.

China Aid spokesman Bob Fu says 11 of the worshipers are still being held. The group also reported the detention of 100 high school students attending Bible classes in Hebei province, along with 70 churchgoers in Henan province and the closure of a house church in Shanghai.

China allows only closely monitored, state-approved churches to operate, but millions of people prefer to attend unofficial church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