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1일 발생한 런던 지하철과 버스 테러 시도 사건을 수사 중인 영국 경찰은 9명을 추가로 검거했다고 28일 밝혔습니다.

경찰 대변인은 이날 검거된 9명 가운데 21일 사건과 관련해 추적 중인 3명의 용의자는 포함돼 있지 않은 것으로 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수사관들은 영국 중부도시 버밍햄에서 27일 오전 체포한 테러 용의자 한 명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소말리아 출신으로 1992년부터 영국에서 거주해온 야신 하산 오마르씨는 지난 21일 숨겨놓은 폭탄이 폭발하지 않은 뒤 런던의 워렌스트리트 지하철 역에서 도주했던 인물입니다.

(영문)

British police say they have arrested nine more people during their investigation of the July 21st attempts to bomb London's transport system.

A police spokesperson says none of the nine arrested today (Thursday) are believed to be the three suspects still being sought in the failed attacks on three subway trains and a bus.

Meanwhile, detectives are questioning one of the suspected bombers who was arrested early Wednesday in the central English city of Birmingham.

Police say Yasin Hassan Omar, a Somali who has been living in Britain since 1992, fled from the Warren Street subway station in London on July 21st after a hidden bomb failed to explode t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