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경찰은 지난주 런던의 교통체계를 폭파하려다 실패한   사건과 연루된 또다른 용의자 4명을 버밍햄시에서 체포했습니다.

영국 경찰 대변인은 이들중  세명은 27일 오전 같은 장소에서 체포됐으며, 또다른 한명은 의심스러운  꾸러미가 발견된 다른 장소에서  경찰에 의해 진압됐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이 용의자를 체포하는데 공기총을 이용했으며, 꾸러미가 발견된 즉시 지역 주민들을 소개시켰다고 말했습니다

영국 언론은 이 남성이  지난 22일 런던에서 세곳의 지하철과 버스를 폭파하려한 네명의 용의자들중 한명일수 있다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한편 이와는 별도의 사건으로 영국 중부도시 뉴캐슬에서 런던의  킹크로스 지하철 역으로 가던 두명의 남성이 영국의 반 테러법에 의해 체포됐습니다.**

 

(영문)

British police have arrested four men in the city of Birmingham in connection with last week's failed attempt to bomb London's transit system.

A spokesman said three men were arrested at the same address early today (Wednesday) while another had to be subdued by police at a separate location, where a suspicious package was found.

British media say the man could be one of four men suspected of trying to bomb three subway trains and a bus in London last Thursday.

In a separate development, two men were arrested under the country's anti-terrorism laws while traveling from the central English city of Newcastle to London's King Cross subway station. On July 7th, four suspected suicide bombers traveled to that same station before detonating four bombs on three subway cars and one of London's signature double-decker buses -- killing 52 peop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