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완 군 당국은 중국의 가상 침공에 대응하기 위한 군사훈련을 단행했습니다.

타이완 관리들은 27일, 2천여명의 군인들이 타이완의 주 공군 기지에서 중국의 가상 공중 기습 공격에 대비한 훈련에 참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훈련은 중국의 급속한 군사력 강화가 역내에 위협을 제기할 수도 있다는 미군당국의 최근 보고서에 이어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미 국방부는 중국이 타이완을 겨냥한 650기에서 730기 사이의 미사일을 보유하고 있으며, 또한 그같은 중국의 급속한 군 현대화는 중국이 유리한 위치에서 힘의 균형을 위협하고 지적했습니다.*

 

(영문)

Taiwan's military has launched an exercise aimed at repelling a simulated Chinese invasion.

Taiwanese officials said Wednesday some 2,000 soldiers are taking part in the drill, which simulates an airborne assault on the island's main air force base.

The exercise takes place in the wake of a recent U.S. military report warning that Beijing's fast-growing military strength could pose a threat to the region.

The Pentagon report said Beijing has between 650 and 730 missiles aimed at Taiwan, and that the rapidly-modernizing Chinese military threatens to tip the balance of power in China's favor.

Since their split amid civil war in 1949, China has claimed ownership over Taiwan, and recently passed laws authorizing an invasion of the island if it moves toward independe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