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발표된 한 새로운 보고서는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서의 수요 증가로 인해 미군부의 자원이 긴장을 겪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보고서는 테러와의 전쟁이 당장에 중단될 전망이 보이지 않는 가운데 이 같은 자원부족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에 관한 자세한 소식입니다.

****************

미군부에 관한 이 새로운 보고서는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 사태와 관련해 테러와의 전쟁과 전쟁에 뒤이은 치안 유지를 위해 앞으로도 계속 높은 수준의 미군 해외주둔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합니다.

이 보고서는 특히 미 육군이 엄청난 도전에 직면해 있다면서 현시점에서 뚜렷한 해결책이나 당장 이에 대처할 전망도 보이지 않는다고 말합니다. 이 보고서의 작성자로 [랜드 연구소]의 정치 담당 선임연구원이며, 과거 미국무부 무기통제 및 국제안보담당 차관을 역임한 린 데이비스 씨는 육군의 경우, 늘어나는 해외 순환근무의 수요가 육군을 조이고 있다고 지적합니다.

미국은 현재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 모두 17개 여단을 주둔시키고 있고, 이 같은 많은 미군 병력의 해외 주둔은 두 가지의 중요한 문제, 즉 미국 본토에 있는 미군들이 훈련을 받을 수 있는 시간이 별로 없다는 것과 또한, 앞으로 일어날지도 모를 우발 사건에 충분한 군 병력을 투입할 수 없다는 문제를 내포한다는 것입니다.

가장 심각한 현상의 하나로 이 보고서는 많은 미군의 지속적인 해외 주둔이 냉전시기나 1990년대의 미군의 발칸 반도 주둔때보다 현역군인 들에게 더 많은 부담을 안겨줄 것이라고 지적합니다. 미 육군 규정은 2년동안 미국에서 근무한 병사들은 1년간 반드시 전투지역에서 순환근무할 것을 의무화합니다.

현재 병력부족 때문에 미 본토에서 불과 1년 정도 주둔하고 나면 또다시 많은 부대들이 전투지역으로 투입되는 실정이라고 이 보고서는 지적합니다. 미 국방부는 지금까지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 투입하는 병력의 대부분을 주로 방위군에 의존해 왔습니다.

[랜드 보고서]는 오랜 해외 주둔이 군인 가족들에게 어려움을 안겨주고 있으며, 또 적절한 훈련을 어렵게 하고 있다면서 많은 방위군들은 처음 군에 입대했을 때 복무중에 전투지역에 배치될 것이라는 생각을 하지 못했었다고 말합니다.

랜드 보고서는 오랜 해외 주둔이 신병 모집에 어떤 장기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는지에 관한 어떤 결정적인 증거는 없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이 보고서는 지난 2002년 이후 미국의 방위군 모집률이 당초 목표치에 10% 이상 떨어졌고 올해 들어서는 어느 달에는 월간 목표치조차 달성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지적합니다.

린 데이비스 씨는 이 보고서가 미국이 현재 병력 교체에 어려움에 봉착하고 있고, 또 앞으로 대대적인 투자가 필요함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합니다. 현시점에서 속단하기는 어렵지만, 육군은 어려운 선택에 직면해 있으며, 쉽고 간단한 해결책은 없고, 만약 이 같은 요구가 앞으로 계속될 경우 비단 육군에 한정된 문제가 아니라, 육군에 대한 보다 거대한 규모의 투자와 관련해 고려될 필요가 있는 거국적인 문제가 될 수도 있을것이라는 지적입니다.

이 같은 사실은 지난 2001년 9/11 테러공격에 뒤이어 미국이 아프가니스탄에 침공한 이후 전세계의 동시적인 수요에 대처할 수 있는 군사력에 관해 우려를 표명해온 의회 의원들에게는 별로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이 보고서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보다 간소화된 기동성있는 육군 여단 창설을 목적으로 한 군 개편 조치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미군의 해외 주둔 수요는 당분간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지적합니다.

(영문)

A new report says the U.S. military has been stretched thin because of demands in Iraq and Afghanistan. It predicts this pressure is likely to continue amid the war on terrorism, with no quick fix in sight. VOA's Dan Robinson reports from Capitol Hill where the author of the report provided details of the study:


The report says the military will likely be required to sustain high levels of overseas deployments because of the war on terrorism, and the need for an on-the-ground presence in post-conflict situations, a reference to both Iraq and Afghanistan.

There are neither clear solutions nor any quick fix in sight, it says, adding that the U.S. Army in particular faces a profound challenge.

The author of the report is Lynne Davis, a senior political scientist at the Rand Corporation and a former Under Secretary of State for Arms Control and International Security Affairs:


"The demand for overseas rotations on the part of the army is straining the army. We currently have some 17 army brigades in Iraq and Afghanistan and those deployments have two important effects. One, the units that are at home have little time to train. They also are not available in too many numbers for other types of contingencies that might arise."

In one of its most telling observations, the report says intense and sustained deployments will place a burden on active members of the military greater than occurred during the Cold War, or U.S. deployments in the Balkans in the 1990s.

U.S. Army regulations call for active duty soldiers to spend two years in the United States for every year in a combat zone. Forces are now stretched so thin, says the report, that many units are able to spend only about one year at home before being deployed again.

The Defense Department has relied heavily on National Guard soldiers in Iraq and Afghanistan. The Rand report says many guardsmen had no expectation when they entered military service that they would be mobilized for as long as they have, adding that lengthy deployments strain military families, and make proper training difficult.

There is no conclusive evidence, says the Rand report, about the long-term impact of prolonged deployment on recruiting or reenlistment rates.

However, it notes that Army National Guard enlistments measured against recruiting goals have dropped by more than 10-percent since 2002, while some monthly recruitment goals this year for the regular army have not been achieved.

Lynne Davis says the report shows that the United States faces some difficult tradeoffs, and must face the reality that large investments will be needed in coming years:

"I don't have a crystal ball. I don't know how to predict this, but what I do know is my message from the beginning and that is that the army faces some really hard choices and there are no easy or straightforward solutions, and it's not just the army, it is the nation, that maybe if the requirements stay high into the future, that we need to think about some larger commitments in terms of investments for the army."

The findings are not likely to surprise lawmakers who have expressed concern since the United States invaded Afghanistan after the September 2001 terrorist attacks about the ability of the military to handle simultaneous demands around the world.

The report states that despite steps underway for "military transformation" aimed at creating more streamlined and mobile army brigades, overseas demands will remain hig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