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의 맘모한 싱 총리는 이슬람 무장분자들이 파키스탄 영토를 이용해 카슈미르에 대한 공격을 자행하도록 파키스탄이 계속 방관한다면, 인도와 파키스탄 관계가 정상화될 수 없다고 경고했습니다.

미국을 방문 중인 싱 총리는 20일 워싱턴에서, 인도령 카슈미르의 하계 수도인 스리나가르에서 자살 폭탄 공격으로 범인을 비롯해 모두 6명이 사망하고 적어도 20명이 부상하는 사건이 벌어진 지 몇 시간 만에 그같이 말했습니다.

파키스탄에 본거지를 둔 무장단체 히즈불 무자헤딘은 이번 사건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 단체는 인도의 카슈미르 통치에 맞서 투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영문)

Indian Prime Minister Manmohan Singh says India and Pakistan cannot normalize relations if Pakistan continues to let Islamic militants use its territory to launch attacks in Kashmir.

Mr. Singh spoke Wednesday in Washington, hours after Indian authorities say a suicide bombing in Srinagar, the summer capital of Indian Kashmir, killed six people -- including the bomber. The attack also left at least 20 people wounded. The Pakistan-based Hizbul Mujahedin militant group claimed responsibility.

It is fighting against Indian rule in Kashmir. Separately, Wednesday, the head of the United Nations' atomic energy agency, Mohamed ElBaradei, welcomed an agreement that could pave the way to civilian nuclear energy cooperation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India.

On Monday, the first day of Mr. Singh's visit, President Bush said he will ask Congress to amend laws that restrict such bilateral cooperation, in exchange for New Delhi's acceptance of UN inspections of its civilian nuclear facilit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