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면담을 계기로 그동안 금강산에만 한정됐던 북한 관광이 백두산과 개성 등으로까지 크게 다양화되면서 본격적인 북한 관광 시대가 도래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이 시간에는 이번 대북한 관광사업 확대에 따른 의미와 향후 과제에 대해 한국 정책개발원 장청수 원장의 견해를 전해드립니다.

************

대담에 서울의 박세경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