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교황 베네딕토 16세는, 50만 명의 인파가 운집할 것으로 보이는 오는 24일의 취임식 준비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22일 추기경들과 첫 실무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이탈리아 당국은, 교황 취임식에, 교황이 태어난 독일에서만 10만 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