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은, 중국에서 두 건의 반 일본 시위가 발생하자, 베이징 당국에게 중국에 있는 일본인들과 일본 기업들의 안전을 보장해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일본 정부의 한 대변인은, 왕이 일본 주재 중국 대사에게 이 요청이 직접 전달됐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왕 대사가 일본 정부에게, 외국 기업들은 중국법으로 보호되고 있다는 것을 확약했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남부 쉔젠에서 일요일인 3일 벌어진 시위도중 두 일본인 백화점이 훼손됐습니다. 약 3천명의 중국인들은 일본의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 상임이사국 추진을 반대하며 시위를 벌였습니다. 2일 남서부의 쳉두에서도 시위대들이 일본인 경영의 수퍼마켓의 유리창을 깨뜨렸습니다.

많은 중국인들은, 제 2차 세계 대전 이전과 전쟁 중에 일본의 무자비한 중국 점령과 관련해서 일본에 대해 아직도 악감정을 갖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