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보안 당국의 허를 찌른 신발 폭탄범 사건이나, 러시아 항공기 자살 폭탄 테러 사건에 뒤이어 , 미 연방교통 보안청은 승객들의 폭발물 소지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보다 나은 몸수색 방안을 적극적으로 강구해왔습니다. 최근까지 승객들의 몸수색은 환영받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교통 보안청은 현재 승객들의 몸에 손을 대지 않고도 폭발물을 탐지할 수 있는 새로운 장치를 시험 실시하고 있습니다. 좀 더 자세한 소식입니다.

**********************

폭발물 소지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수하물을 검사하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 공항 보안당국은 X-레이 검색대에 여행가방을 올려놓거나, 가방을 열고 그 안을 들여다 볼수도 있고, 보다 첨단화된 기계를 이용해 폭발물 제조에 사용될 수도 있는 화학물질의 흔적을 찾아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의 몸을 수색하는 것은 그리 쉬운일이 아닙니다. 미 교통 보안청이 지난해 9월 첫 시행한 보다 많은 사람들에 대한 엄격한 몸수색은 수십건의 성 추행 불만제기로 이어졌습니다. 이에 따라 교통 보안청은 첨단 기술을 이용한 해결방안을 강구하기로 방향을 바꾸고, 라스베가스 맥카란 국제 공항을 비롯해 미 전국 9개 공항에 더 길고 더 복잡해보이는 금속 탐지기를 설치해 승객들이 통과토록 했습니다. 호세 랄스 미 교통 안전국 맥카란 공항 담당 국장의 설명입니다.

“ 이 금속 탐지기는 실제로 승객 개개인에게 말을 하게 됩니다. 승객들에게 탐지기안으로 들어가, 기다리라는 등 그 과정을 알려주고 검색 작업이 끝나는 즉시 이를 승객에게 말해줍니다. 또한 탐지기 밖에 요원들을 배치해 놓을 예정입니다. 이 금속탐지기는 승객들이 새로운 검색방식에 익숙해지도록 확실히 하기 위한 매우 새로운 개발제품입니다.”

[폭발물 탐지 추적기]라고 불리우는 이 금속 탐지기는 폭발물의 흔적을 발견하기 위해 공기를 분석 검사합니다. 랄스 국장은 좀 떨어진 곳에서 검색대를 통과하고 있는 한 승객을 지켜봅니다. 랄스 국장은 이제 그 승객은 공기 분석 작업이 끝나는 즉시 앞으로 나아 갈 수 있게 된다고 설명합니다. 이 금속 탐지기는 기기 내부에 누가 서있던, 공기를 밑으로 또 수평으로 강하게 내뿜게 되기 때문에 종종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고 랄스 국장은 말합니다.

랄스 국장은 이때문에 승객들에게 곧 들리게 될 소음에 놀라지 말도록 주의를 주기 위해 교통 보안청 직원들이 탐지기 밖에 대기하고 있다고 설명합니다. 이 장치의 작동법은 옷이나 피부에 묻어 있는 미립자 의심 물질이 바닥을 향해 내뿜어져서, 7초안에 기계가 40종류의 폭발물을 탐지할 수 있도록 하는 원리입니다. 만일 무엇인가가 발견되면, 즉시 경계태세가 발동됩니다.

이를 개발한 제조업체인 [ 스미스 디텍션]사에 따르면, 이 금속 탐지기의 실패율은 1퍼센트미만입니다. 스미스 디텍션사의 마크 라스트라 부사장은, 이 첨단 장치는 다른곳에서도 사용되고 있다고 말합니다. 라스트라 부사장은 이 탐지기가 가장 많이 사용되는 곳은 고도의 보안경비를 요하는 핵발전소나 관공서 건물같은 삼엄한 통제시설물들이라고 설명합니다.

미 교통 보안청은 치안이 강화됨과 동시에 승객들이 기다리는 시간도 줄어들게 되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교통 보안청은 따라서 이 새 금속 탐지기가 보안 요원이 직접 검색할 때보다 더 신속하고 더 효과적인지 확인하기 위해 현재 시험 시행중인 각 공항들의 자료를 수집하고 있습니다. 현재 까지 이 금속 탐지기는 승객들로부터 엇갈린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이 승객은 이 금속탐지기로 보다 안전한 비행기 여행이 될 것 같다고 말합니다. 또다른 승객은, 탐지기가 화약 또는 다른 화학물질을 다루는 사람들을 잘못 가려낼 지도 모른다고 우려합니다.

이 승객은 이 탐지기가 얼마나 민감한지에 달렸다면서 사람들은 각기 일터에서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화학물질을 묻힐수가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하지만 또다른 한 여성은 아직까지 첨단 기술이 충분치 못하다고 지적합니다. 이 여성은 9-11사태 때로 돌아가도 이 금속 탐지기가 테러 발생을 막지는 못했을 것이라고 말하면서 그래서 사람들은 더욱더 창의성을 발휘해 더 많이 개발해야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

교통 보안청은 올 여름이 되기 전까지는 이 폭발물 탐지기를 전국적으로 다섯개 더 설치해 보통의 금속 탐지기처럼 일반에 널리 수용되도록 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