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북한인권법안 발효에 뒤이어 중국의 재외공관을 통한 집단 탈북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26일 중국정부가 탈북자 지원 배후조직을 엄벌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탈북자 수십명을 체포해 중국의 탈북자 정책이 일대 전환을 의미하는 것은 아닌지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한국 경북대 정치외교학과 허만호 교수로부터 미국의 북한인권법 발효의 의미와 중국內 탈북자 문제를 심층 진단하는 견해를 들어봅니다.

대담에 서울의 박세경 기자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