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노무현 대통령은 주한 미군 병력 수를 감축하기로 한 미국의 결정에 따라 한국은 이제 스스로 지킬 수 있는 자주 국방 역량을 강화해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노 대통령은 1일 서울 외곽에서 열린 국군의 날 기념식 연설에서 한국군은 이제 독자적 작전 수행 능력과 정보 역량 강화, 인력의 정예화, 그리고 전력의 첨단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