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석유 수출국 기구 , OPEC 의장은 최근의 고유가 현상은 정치적 부산물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인도네시아 광산 자원 에너지부 장관이기도 한 푸르노모 유스지안트로 오펙 의장은 석유 구매국들이 테러와 이라크 불안정 같은 문제들로 인해 불안감을 느껴, 국제 원유가가 배럴당 10달러에서 15달러 정도 더 높아졌 다고 비난했습니다.

한편 오펙 회원국 장관들은 국제 원유가 안정을 위해 이달중으로 오스트리아에서 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