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노무현 대통령이 국가보안법 폐기돼야 한다고 말한 것에 대해 야당인 한나라당이 비난하고 나섰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은 5일 텔레비전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국가보안법은 이전의 독재정부가 국가안보를 위협하는 사람들을 처벌하기 보다는 정부에 반대하는 사람들을 처벌하는데 이용했었다고 지적하며 이 법의 폐기를 주장했습니다.

한국의 국가보안법에 대해서는 미국과 유엔도 우려해 왔으나 한나라당은 국가보안법은 국가안보를 위해 필수적이라면서 노무현 대통령이 남북한간의 협상이 성사되도록 하기 위해 국가보안법 폐기를 주장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