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완에서 총통 재선에 성공한 천 수이벤 총통은 취임 선서를 하고, 중국과의 긴장된 관계를 향상시킬 것을 약속했습니다.

천 총통은 20일 취임 연설에서, 타이완의 독립을 위해 즉각 노력을 벌이지 않을 것이라고 말하고 타이완과 베이징 양측은 장기간 그치지 않고 있는 정치적 분규해결을 위해 이른바 새로운 사고로 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천 총통은 논란이 되고 있는 자신의 타이완 헌법 개정 노력은 정부의 효율성을 향상시키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천 총통은 중국은 군사적 위협이 타이완 국민들을 소외시키게 될뿐이라는 사실을 인식해야 한다고도 언급했습니다. 천 총통의 취임 연설 후 중국은 타이완 총통의 독립 지지 움직입을 비난한 성명을 발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