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한은 개성공단 건설에 걸림돌이었던 토지 임차료 문제를 7일 타결함에 따라 개성공단 건설 사업에 탄력이 붙을 전망입니다.

서울 중앙대학교 경제학과 이상만 교수로부터 남북한 최초의 대규모 투자사업이며 대북한 직접 투자사업의 시초가 될 것으로 평가되고 있는 개성 공단사업의 성공조건에 관한 견해입니다.

********************

위의 오디오 파일을 클릭하시면 인터뷰 내용을 들으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