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2월 16일은 Presidents’ Day 즉 대통령의 날로 초대 대통령인 조지 워싱턴을 포함해 역대 대통령들을 기리는 날입니다. 또다른 위대한 대통령이었던 아브라함 링컨 대통령과 워싱턴 대통령은 모두2월에 태어났습니다.

조지 워싱턴 전 대통령은 미국인들이 영국의 지배로부터 독립하기 위한 오랜 전쟁을 승리로 이끈 불멸의 업적을 달성했습니다. 워싱턴 대통령은 미국의 헌법을 채택하고 미국 정부를 수립하는데 있어서 결정적인 역할을 수행했습니다.

미국의 초대 대통령으로서 워싱턴 대통령은 사심없는 봉사와 권력 집행에 있어 자제의 모범을 보임으로써 세계의 존경을 받았습니다. 과거 전시와 평화시 워싱턴 대통령의 지도력은 그의 깊은 신앙심과 다른 사람들의 신앙에 대한 관용에서 그대로 드러났습니다. 독실한 기독교인으로서 워싱턴 대통령은 합법적인 정부가 권위를 얻고 인권을 파생시키는 근원이 곧 하나님이라는 사실을 믿었습니다. 이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것중의 하나는 종교의 자유에 대한 권리였습니다.

한때 영국 식민지 당국에 의해 박해를 받던 버지니아 침례 교인들에게 보낸 서한에서 워싱턴 대통령은 “모든 종류의 종교적 박해를 막기 위한 효과적인 울타리를 치기 위해 자신 만큼 열심인 사람은 아마 없었을 것”이라고 쓰고 있습니다. 개신교도인 워싱턴 대통령은 로마 카톨릭 신자를 정부 요직에 임명했고, 비카톨릭 신자들에 대한 편견에 주저없이 반박하기도 했습니다.

또 로드 아일랜드에 있는 유대인 회중에 보낸 서한에서 워싱턴 대통령은 미국은 “종교적인 편협이나 박해에 어떠한 지원도 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퀘이커 교도들에게 보낸 글에서 워싱턴 대통령은 양심에 합치되는 전능하신 하나님에 대해 예배드릴 수 있는 미국민들이 누리는 자유는 가장 선택된 축복일 뿐만 아니라, 권리이기도 하다”고 기술했습니다.

워싱턴 대통령에게 있어서 관용은 신앙과의 충돌이 아니었습니다. 그의 견해에 따르면, 진정한 신앙은 반드시 다른 사람의 기본적인 권리를 존중하는 것이었습니다. 워싱턴 대통령은 고별사를 통해 미국인들에게 종교적 신앙에 따라 행동할 것을 촉구하고 종교와 도덕은 좋은 믿음과 모든 나라에 대해 정의를 지키는 일을 요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영문)

Today [February 16th] is being celebrated as Presidents' Day in the United States. It is a day to honor all of America's presidents -- beginning with George Washington, the first president. Along with Abraham Lincoln, another great president, Washington was born in the month of February.

George Washington achieved lasting fame for leading Americans to victory in their long war for independence from Britain. Washington played a decisive role in the adoption of the U.S. Constitution and the establishment of the American government. And as the country's first president, he set an example of unselfish service and forbearance in the use of power that won the admiration of the world.

Washington's leadership in peace and war was marked by his profound religious faith and his tolerance for the beliefs of others. A devout Christian, Washington believed that God was the source from which legitimate government derives authority and human rights are derived. One of the most important of these was the right to freedom of religion.

In a letter to Baptists in Virginia, who were once persecuted by the colonial authorities, Washington wrote, "no one will be more zealous than myself to establish effectual barriers against every species of religious persecution." A Protestant, Washington appointed Roman Catholics to important positions and spoke out against anti-Catholic prejudice.

In a letter to a Jewish congregation in Rhode Island, he said the United States gives to religious "bigotry no sanction, to persecution no assistance." To American Quakers, he wrote, "the liberty enjoyed by the people of these states of worshiping Almighty God agreeable to their consciences is not only among the choicest of their blessings, but also of their rights."

To Washington, tolerance was not in conflict with faith. True faith, in his view, required respect for the fundamental rights of others. In his farewell address, he urged Americans ever to act in accordance with their religious beliefs. "Observe good faith and justice towards all nations," Washington said. "Religion and morality [require] this conduct."

Anncr: That was an editorial reflecting American ideals and institutions. If you have a comment, please write to Editorials, V-O-A, Washington, D-C, 20237, U-S-A. You may also comment at www-dot-voanews-dot-com-slash-editorials, or fax us at (202) 619-1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