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타임즈:size=2 color= #0000FF>

바그다드 호텔에서 자동차 폭탄 폭파로 6명 사망 35명 부상이라는 기사가 톱 기사로 실렸습니다. 이 공격으로 바그다드에서의 상대적 평온의 기간이 끝장났다는 두려움이 일고 있다는 얘깁니다.

아라파트 수반의 새 총리는 자신의 사임이 임박했다고 말했다는 기사가 실렸습니다. 이 일은 거의 매일 같이 폭력사태가 일어남으로써 팔레스타인 내부의 위기가 고조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태진전이라는 것입니다.

민주당 대통령 후보 경선에 나선 전 부통령 후보 죠 리버만 상원의원은 중도파로 수많은 2급 후보들 속에서 빠져나오려고 애쓰고 있다는 얘기가 다루어졌습니다.

한 때 기독교가 성행했던 유럽의 대다수에서 기독교의 유대관계가 전혀 결속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는 소식이 실렸습니다.

또, 미국의 복지 예산 지출에서, 현금 지출이 줄어들고, 아동 복지와 교육 및 다른 사업 그리고 빈민들이 취직을 하게 만드는 일에 대한 지출이 늘어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는 얘기가 다루어졌습니다.



워싱턴 포스트:size=2 color= #0000FF>

자살 폭탄 공격자가 12일 폭발물을 실은 차를 미국 공무원들과 건설업자들이 묵고 있는 바그다드 호텔 외곽에서 폭파함으로써 7명이 살해됐다는 기사가 머릿 기사로 실렸습니다.

부쉬 대통령의 “뒤처진 아이들을 없앤다”는 교육 사업이 2002년 1월 이래 공화당의 지지를 받아온 주력 사업이었으나, 2004년 대선에서 공화당과 부쉬 대통령에게 짐이 될 것으로 위협되고 있다는 얘기가 다루어졌습니다.

미국에 협력하고 있는 이라크인들이 테러 공격의 목표물로 되고 있는 가운데, 이들 이라크인들은 “우리가 이런 대접을 받아야 할 이유가 무엇이냐”며 개탄하고 있다는 얘기가 실렸습니다.

워싱톤 지역 연쇄 저격 사건의 피해자의 한 사람인 딘 마이어즈씨의 재산을 그의 세 형제가 나누어 가진 얘기를 비롯한 후일담을 다룬 기사가 실렸습니다.

정수리 부분이 붙은 2살 박이 이집트인 쌍둥이가 1년간의 집중적인 준비와 26시간의 대수술로 분리됐다는 얘기가 다루어졌습니다.

노쓰 캐롤라이나주의 과학자들은 원숭이 뇌에 장치를 이식해서 로보트 팔을 움직이게 만듦으로써, 사상 최초로 정신 작용이 기계적 물체를 움직이게 만들었다는 소식이 실렸습니다.

워싱톤 포스트 신문 국제면에는 부진한 경제와 전 보좌관이 관계된 부패 추문, 그리고 지지도가 하락하는 가운데, 노무현 한국 대통령은 13일 자신에 대한 불신임 투표를 수용하겠다고 선언했다는 기사가 크게 실렸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은 12월 15일에 실시되는 불신임 투표에서 자신이 불신임되면 사임할 것이며, 내년 4월에 실시되는 총선과 동시에 실시되는 대통령 선거에서 후임자를 선출하도록 하겠다고 국회에서 행한 연설에서 말했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은 사회의 지배 계급의 윤리 기준은 시정될 수 있으며, 잔여 임기를 그냥 재임하는 것보다도 그렇게 하는 것이 더 큰 정치적 업적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면서, 그렇게만 될 수 있다면 기꺼이 사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지지도는 지난 2월 취임 직후의 80%에서 20%선으로 급락했습니다.

검찰은 유년 시절 부터 노대통령과 친분을 맺어왔던 최도술 전 대통령 비서를 선경 그룹으로부터 뇌물로 1백만 달라 상당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기소하고 있습니다.



로스엔젤레스 타임스size=2 color= #0000FF>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의 한 호텔 외곽에서 자동차 폭탄이 폭발해서 수십명의 사상자가 났다는 기사가 역시 톱 기사로 실렸습니다. 이라크 주둔 미군은 폭력사태가 계속 될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미국의 식품의약청이 유방 이식용 실리콘에 대한 규제 중단을 발표할 예정이어서, 이에 대한 논란이 드높아 질것으로 예상된다는 기사가 실렸습니다.

관타나모 미군 형무소 운영요원들에 대한 신뢰도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는 얘기가 다루어졌습니다.

8800회 이상의 우승을 기록한 경마용 말 주자 빌 슈메이커가 72세를 일기로 타계했다는 소식이 실렸습니다.

또, 남부 캘리포니아의 식품점들이 13일 파업에 돌입함으로써 일대 소동이 벌어지고 있다는 기사가 실렸습니다.



시카고 트리뷴size=2 color= #0000FF>

시카고 남부에서 통근 열차가 탈선해서 100여명이 경상을 입었다는 얘기가 머릿 기사로 실렸습니다.

시카고 출신의 폴란드계 미국인 47명이 교황을 접견하는 영광을 누렸다는 소식이 실렸습니다.

시카고 근교의 숲에서 아시아 딱정벌레의 만연이 우려됨으로써, 검사관들의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는 얘기가 실렸습니다.

지난 주에 쓰레기 차 운전사들의 파업이 진행됐다는 얘기도 실렸습니다.



휴스턴 크로니클size=2 color= #0000FF>

텍사스주 상원은 릭 페리 주지사가 제출한 공화당의 선거구 재조정 법안 심의를 종료했다는 기사가 톱 기사로 실렸습니다. 페리 주 지사는 공화당의 연방의회 의석수를 증대시킬 이 법안에 서명하겠다고 말하고 있으나, 민주당은 법정 투쟁을 다짐하고 있다는 얘깁니다.

2년전 정수리 부분이 붙은채 태어난 이집트인 쌍둥이가 의사들이 예상했던 것보다 용이한 수술을 거쳐 성공적으로 분리됐다는 기사가 실렸습니다.

현지인들에게 CIA 호텔로 소문이 났던 바그다드 호텔에 대한 자동차 폭탄 공격으로 6명이 사망했다는 기사가 실렸습니다. 연합군 관리들은 정보기관 CIA가 이 호텔에 본부를 두고 있다는 설을 부인했습니다.

밴더빌트 대학교가 실시한 조사에서 남부와의 경계주인 켄터키주와 오클라호마주에서 조사에 응한 70%만이 자신들을 남부인인 것으로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얘기가 실렸습니다.

미국에서 오는 11월 24일부터 핸드폰 전화 번호를 바꾸지 않고서도 전화회사를 바꿀 수 있게 된다는 기사가 실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