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의 고위 군사 대표단이 곧 북한을 방문할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 관영 조선 중앙 통신은 중국 인민해방군 총정치부 주임 상장 슈차이호우 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중국 인민해방군 고위 군사 대표단이 곧 조선을 방문하게 된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나 이 통신은 더 이상의 자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중국 고위 군사 대표단의 북한 방문 소식은 북한의 핵무기 개발 계획을 둘러싼 위기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 오는 27일 베이징에서 개최될 6자 회담을 앞두고 나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