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핵위기 해결을 위한 베이징 미북중 3자 회담이, 24일 별다른 결과 없이 종결됐습니다. 그러나, 북한은 이 회담에서 핵무기 보유를 첫 시인하고 가까운 장래에 핵실험을 할 수도 있다고 밝혀, 국제사회에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북한의 핵 보유 시사에 대한 고려대학교 북한학과 유효열 교수와의 대담입니다.

유교수는, "이번 북한의 핵 보유 발언은 기정사실로 받아들인다"면서,"이제 한국 정부의 대북한 정책은 그 본질적인 수정이 불가피하다"고 말하고, "한국은 앞으로 미국을 비롯한 우방국가들과의 국제 공조를 강화함으로써, 북한의 핵무기를 폐기하는데 최우선 과제를 두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