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은 테러 단체들이 앞으로 몇 달 안에 폭탄 공격을 계획하고 있을 수도 있다고 말하면서 필리핀 내 미국인들에 대한 여행 경고를 강화했습니다.

미국 국무부 관계관들은 적어도 190명의 사망자를 낸 발리 섬에서의 폭탄 공격과 유사한 공격이 필리핀이나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발생할 수도 있을 것이라는데 대해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들 관리는 테러 단체들이 지금부터 내년 1월까지 필리핀에서의 공격을 계획하고 있을 수도 있음을 시사하는 정보를 미국이 입수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경고는 미국인들에게 극도의 경계 태세를 갖출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