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에 대한 군사 행동을 둘러싼 우려속에, 석유 가격이 일년사이 최고 수준으로 급등했습니다.

런던 시장에서, 10월 브렌트 원유 계약가는 배럴당 적어도 88센트가 오른 28달라 54센트였습니다.

한편, 뉴욕의 현물 거래 시장에선 10월 인도분 원유 가격이 배럴당 적어도 74센트가 상승한 29달라 72센트였습니다.

이같은 원유 가격의 최신 상승은, 미국과 영국 전폭기들이 이라크 방공 기지를 대대적으로 공습했다는 뉴스 보도로 부채질된 것이라고 석유 거래업자들은 말하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