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해 9.11 테러공격으로 붕괴된 미국 뉴욕 세계무역센터 부지 재개발과 관련해 6가지 새로운 방안이 16일 공개될 예정입니다.

16에이커 면적의 세계무역센터 부지 재개발을 위한 6가지 새로운 방안들에는 상업용 건물 건설과 테러 희생자들을 위한 추모 시설 건립이 포함돼 있습니다.

9.11 테러공격이 발생한 직후 세계무역센터 부지 재개발 방안 마련 임무를 부여받은 남부 맨하탄 개발 공사가 이같은 6가지 재개발 방안을 마련했으며, 의견 수렴을 거쳐 올해 말까지는 최종안이 확정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세계무역센터 부지에 새로 건설되는 건물을 사용할 수 있게 되기 까지는 적어도 3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