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타임즈:size=2 color= #0000FF>

14일 미국 아이다호주에서 열린 미국 주지사 회의에서 뉴욕 월스트리트 증권시장의 소용돌이와 빈곤층에 대한 의료 혜택 제공 비용의 상승등으로 더욱 누증될것으로 보이는 조세 수입 결손과 테러 공격 방지대처에 대한 우려가 심화되고있는 가운데 개최 됐다는 소식을 머릿 기사로 보도하고 있습니다. 뉴욕 타임스신문은 쟈크 시라크 프랑스 대통령에 대한 암살 미수 사건 기사가 암살 미수범이 경찰에 제압당하는 사진과 함께 크게 보도되고있습니다. 이밖에도 세계 최대의 제약 업체, 화이자가 대 경쟁 업체, 파머시아사의 주식을 600억 달라에 인수하는데에 동의 함으로써, 세계 최대 규모의 제약업체 합병을 기록했다는 기사와 미국의 대 음료 회사인 코카 콜라사가 종업원들에게 제공하는 스톡 옵션을 경비로 처리함으로써, 회사 수익을 부풀리는 관행에서 벗어났다는 기사, 그리고 여성 홀몬계통의 약을 복용하고있는 많은 사람들이, 홀몬 요법이 오히려 해로울수있다는 충격적인 새로운 연구 결과로, 어려운 선택의 기로에 있다는 내용이 게재되어있습니다.

워싱턴 포스트:size=2 color= #0000FF>

워싱턴 포스트 신문은 거대 통신 기업, 월드컴사의 회계 부정이 지난 2000년에 이미 회사 직원들에 의해 기미가 포착됐으며, 이 문제를 회계 감사 회사에게 적어도 한차례 이상 제기했었다고 하원 에너지 통상 위원회 위원장이 제출한 문서들에서 밝혀졌다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이밖에 쟈크 시라크 프랑스 대통령에 대한 암살 미수 사건 기사가 암살 미수범이 경찰에 제압당하는 사진과 함께 크게 보도되고 있습니다. 워싱턴 포스트 신문에는 또 부쉬 행정부가 불화를 빚고있는 아랍과 유럽 동맹국등, 중동 평화 과정의 사실상 모든 동반국들에 대한 새로운 차원의 고위급 중동 외교를 금주부터 펴기 시작하면서, 이들 동반국 지도자들은 부쉬 대통령의 최근 연설에서 표명된대로 미국의 중동 정책이 강경 노선에서 벗어나고있는데에 기대를 걸고있다는 기사와 담배가 인간 종양 백신 개발에 도움을 주는등 임파선 암 연구의 수단으로 활용되고있다는 내용 그리고, 민주당이 테러와의 전쟁으로 자제해 왔던 부쉬 대통령의 외교 정책에 대한 도전을 다시 시작했다는 기사, 그리고 아시아계 미국인들이 사망한 부모나 조상의유골을 화장한 재를 미국으로 가져와 안장하는 사례가 늘고있다는 소식들이 실려있습니다.



워싱턴 타임즈:size=2 color= #0000FF>

워싱턴 타임스 신문은, 민주당 소속의 조셉 리버만 상원 의원이 조지 부쉬 대통령과 딕 체이니 부통령이 과거 민간 회사의 경영주로서의 행위들을 더 구체적으로 밝히지않을 경우 미국 경제는 고통을 당할것이라고 말해 미국 경제의 운명의 대한 책임을 백악관에게 씌웠다고 보도하고있습니다.

워싱턴 타임스 신문은 오늘 머릿 기사로, 부쉬 대통령의 외교 정책에 대한 유럽의 가장 철통같은 지지자로 등장한 알렉산데르 크바니에프스키 폴란드 대통령이 미국을 국빈 방문하기 앞서 가진 인터뷰에서 부쉬 미국 행정부가 일방적인 정책들을 펴고있다는 유럽측의 불평을 일축했다는 내용을 다루고있습니다.

워싱턴 타임스 신문에는 이밖에도 미군이 아프가니스탄에서 탈레반 신권 정치로부터 서구 민주주의로의 전환을 용이하게 하기위해 부락민들과의 관계를 더욱 밀접하게 형성하고있는 것으로 시사되고있는 가운데, 미국 국방부는 아프간의 여러 군사 세력을 새로이 혼합시키는 문제를 검토하는등 아프간 부족들과의 관계 향상을 도모하고있다는 기사와 사담 훗세인 이라크 대통령에 반대하는 반체제 정치인과 군인들이 훗세인측 군 장교단에게 봉기나 미국 주도의 침공이 벌어질 경우, 이에 맞서 싸우기를 거부함으로써 사담을 지지하지말도록 호소했다는 기사, 그리고 팔레스타인 지도자, 야세르 아라파트가 수백만 달라의 돈을 은닉하고있는 것으로 이스라엘 소식통들이 전했다는 기사가 각각 실려있습니다.

크리스천 사이언스 모니터 신문:size=2 color= #0000FF>

,크리스챤 사이언스 모니터 신문은 “현재의 주가 하락세가 정치에 직접적인 충격파를 미치는 새로운 의미를 띄고있다”는 기사를 일면 주요 기사로 다루고있습니다.

그리고 크리스찬 사이언스 모니터 신문은, 미국 연방 수사국이 미국 도시들에 적어도 13개의 세포 조직이 레바논의 테러 단체인 히즈불라에게 자금과 테러 장비를 보내고있으며, 히즈불라는 갈수록 더 알 카에다와 연계되고있는 것으로 믿어져, 알 카에다와 히즈불라간의 협력이 9.11 테러 사태이후 미국의 안보에 가장 심각한 도전이 되고있다는 내용을 머릿 기사로 보도하고있습니다.



유에스에이 투데이:size=2 color= #0000FF>

연방 검찰이 통신 회사, “아델피아 컴뮤니케이션”의 창업주, 존 리가스씨와 경영을 맡았던 세 아들을 금융과 우편 및 송금 사기 혐의로 기소할 준비를 하고있으며 빠르면 금주에 기소할 계획이라는 소식통의 말을 보도하고있습니다.



로스엔젤레스 타임스:size=2 color= #0000FF>

로스 앤젤리스 타임스 신문은, 미국 국방부가 국회의 일부 감시 활동은 부담이 되고 비 효율적인 것으로 판단하고 더 큰 자유를 추구하고있으며, 테러와의 전쟁이 이러한 노력을 도울지도 모른다는 내용을 머릿 기사로 보도하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