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 부쉬 미국 대통령은 캐나다에서 세계 선진 공업국들과 러시아의 지도자들을 만나고 있는 가운데, 팔레스타인 지도부의 교체를 다시 한번 촉구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26일 영국의 토니 블레어 총리와 가진 회담에서, 팔레스타인의 새로운 헌법과 새로운 선거, 그리고 새롭고 개혁된 보안군을 재차 촉구했습니다.

블레어 총리도, 이른바 “정체성”을 가진 팔레스타인의 안보 하부 구조를 촉구했습니다.

부쉬 대통령과 블레어 총리는 캐나다의 록키 산맥내 휴양 도시, 카나나스키스에서 프랑스와, 독일, 이탈리아, 일본, 그리고 러시아 지도자들과의 G-8 정상 회의에 참석하고있습니다.

이틀간의 이 연례 경제 정상 회의는 테러리즘과 중동 문제, 세계 경제 그리고 아프리카에 대한 원조에 관해 중점 논의합니다.

이들 지도자는 또한 항공 여객과 화물의 수송을 더욱 안전하게 만들기위한 새로운 안보 지침들을 인준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