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의 기아넨드라 왕은 마우쩌둥 주의 반군과의 싸움을 위해 또다시 3개월간의 비상 통치령을 내렸습니다.

비상 사태령으로 네팔 보안군은 1996년부터 네팔의 입헌 군주제를 무너뜨리고 공산당 일당 통치를 위해 싸우고 있는 마우쩌둥 주의 반군을 지원하는 것으로 보이는 자들을 연행할 수 있습니다.

마우쩌둥 주의 반군을 저지하기위해 지난 해 11월 처음으로 내려진 비상 통치령은 네팔 정부와 세르 바라두르 두이바 총리의 요청에 따라 다시 내려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