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레스타인 지도자 야세르 아라파트 자치 정부 수반은 정부의 국정 체제를 개혁하기위해 실시할 수도 있는 총선거를 논의하기 위해 19일 선거 관리 위원회와 회동할 예정입니다.

팔레스타인 지도부는 이러한 선거가 내년 초까지 실시될 수도 있다고 말하고있으나 아라파트 수반은 이스라엘측이 먼저 팔레스타인 관할지에 대한 군사적인 점령을 종식해야 한다고 조건을 달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이스라엘 관계관들은 이스라엘 군의 철수에 앞서 팔레스타인측이 먼저 지난 20개월간 계속해온 대 이스라엘 무장 봉기 폭력 행위에 종지부를 찍어야한다고 대응하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