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의 아탈 베하리 바즈파예 총리는 인도내 HIV 및 에이즈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국제적인 노력을 촉구했습니다.

바즈파예 총리는 뉴델리에서 개최된 한 국제 회의에서 국내 에이즈 예방 백신 개발을 위한 동반자로 인도 정부는 기꺼이 협력할 용의로 있다고 말했습니다.

보건 관계관들은 인도에서 이미 4백 만명의 HIV 및 에이즈 환자가 발생했으며 현재 전 세계에서 에이즈 환자가 가장 많은 남아 공화국을 머지 않아 앞지를 것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