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에라 리온의 수도 프리타운에서 관계관들은 대통령 지지자들과 과거 반군 단체 지지자들간 충돌이 벌어져 선거 전 축하 행사가 폭력 사태로 돌변했다고 말했습니다.

11일에 벌어진 아마드 테잔 카바 대통령 지지자들과 과거 반군 운동 단체, 혁명 연합 전선 지지자들 간의 싸움으로 일부 부상자들이 발생한 것으로 보도됐습니다.

이 폭력 사태는 시에라 레온의 10년에 걸친 내전이후 처음으로 총선이 실시되기 바로 사흘 전에 발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