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김대중 대통령은 아들들의 비리문제로 물의를 빚고 있는데 대해 죄송스럽게 생각하고 있다며 국민에게 사과했습니다 .

청와대, 박선숙 대변인은 김대통령이 침통한 심정이라고 말하고, 아들들에 관한 검찰조사가 진행중이기 때문에 조사결과를 지켜보고 있고 그 조사결과에 따라 이 문제가 처리될 것으로 본다고 전했습니다.

한국검찰은, 김대통령의 아들들이 기업인들로 부터 수십만달라의 청탁성 금전을 수수했다는 혐의들의 진상을 조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