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진념 부총리겸 재정 경제부 장관이 경기도 지사 선거에 나서기위해 사임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진 부총리는 13일 서울에서 기자들에게 집권 민주당의 종용에 따라, 오는 6월 13일에 실시되는 지방 선거에 출마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