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은 지난 20년간에 걸친 전쟁으로 폐허가 된 나라의 안보를 회복하기위해 군대와 경찰력 구축에 4억2천2백만달러가 소요된다며, 원조국가들에게 도움을 촉구하고 있습니다.

아프가니스탄의 압둘라 압둘라 외무장관은 제네바에서, 아프간재건에 깊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원조국가들에게 재건 계획안을 제시했습니다.

압둘라 외무장관의 외교에 힘입어, 국제 평화유지군에 의해 6주간 훈련 받은 600명으로 구성된 첫번째 아프간 군대가 카불에서 탄생했습니다.

하미드 카르자이 과도정부 지도자는 이들 군인들이 아프간의 군벌세력들을 종식시키는 역할을 할것이라며 환영했습니다. 카르자이는 또한, 이 군대는 대통령 호위대의 임무를 맡게 될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프가니스탄의 압둘라 압둘라 외무장관은 제네바에서, 아프간재건에 깊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원조국가들에게 재건 계획안을 제시했습니다.

압둘라 외무장관의 외교에 힘입어, 국제 평화유지군에 의해 6주간 훈련 받은 600명으로 구성된 첫번째 아프간 군대가 카불에서 탄생했습니다.

하미드 카르자이 과도정부 지도자는 이들 군인들이 아프간의 군벌세력들을 종식시키는 역할을 할것이라며 환영했습니다. 카르자이는 또한, 이 군대는 대통령 호위대의 임무를 맡게 될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