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통화 기금/IMF는 파산한 국가들의 채무 상환 일정을 재조정하는 새로운 계획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IMF 앤 크뤼거 부총재는 그 계획은 미국에서 시행되고 있는 개인 파산 보호법과 유사한 것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에서는 챕터 일레븐으로 불리는 파산 보호법에 따라 파산 담당 판사가 부채 상환 계획의 이행을 감독하고 있습니다.

크뤼거 부총재는 자신의 제안에 따르면, 채무국들과 대다수 채권국들은 채무국이 그 부채 조정 계획을 다시 협상할 시간을 주기로 합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