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최성홍 외교통상부 장관은 28일 베이징을 방문해 탕 자슈안 중국 외교부장등 고위 관계관들과 회담을 갖습니다.

한국 외교 통상부는 최성홍 장관과 탕 부장간 회담에서 최근 남한과 북한간 관계의 진전 상황이 중점 논의될 것이라고 밝히고 있습니다.

최 장관은 이번 베이징 방문때 한반도의 장기적인 평화와 안정을 달성하기 위해 중국의 지원을 요청할 것으로 보입니다.

중국은 남한과 북한간의 화해 노력에 대해 강력한 지지를 표명해 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