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김대중 대통령은 북한은 결국 미국과 대화를 재개하는 외에 달리 선택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 대중대통령은 20일, 외교 통상부의 업무 보고를 받는 자리에서,북한이 필요로 하는 안전 보장과 경제 지원을 해줄수있는 나라는 미국뿐이라고 말했습니다.

김대통령은 북한과 미국이 대화를 재개할수 있도록 한국은 가능한 최선의 노력을 다 강구할것이라고 말하면서 북미 관계가 호전되지 않으면 남북 관계도 개선되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해 미국의 [부쉬] 대통령 행정부가 미국의 대북한 정책 재 검토작업에 착수하면서, 북한과의 대화를 중단한 이후 남 북한 관계 또한 긴장에 처해졌습니다. [부쉬] 미국 대통령은 그후 북한과의 대화를 제의했으나, 북한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부쉬 미국대통령이 올해초 연구교서 발표중에 북한을 이란및 이란과 함께 “악의 축”을 이루는 나라로 지목한 이후 북한은 더욱 반발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