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의 몬테리이 시에는 빈곤퇴치에 관한 유엔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18일 세계 각국의 지도자들과 관계관리들이 모여들고 있습 니다.

이 회의에 참석하는 국제 개발금융회의 관계자들은 경제성장을 도모하고 가난한 나라들을 지원하기위한 계획들을 강화해 줄 부채탕감 문제를 거론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부쉬 미국 대통령은 오는22일 5일동안 열리는 이 회의에 참석할 예정입니다.

각국 대표들은 관련국들이 빈곤퇴치를 지원하겠다고 다짐하는 ‘먼테리이’합의로 불리는 선언문 초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이 선언문은 선진국들이 국민 총생산의 일정한 소규모 액수를 빈곤국 지원에 사용할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