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아 공화국의 집권당인 아프리카 민족 회의는, 로버트 무가베 짐바브웨 대통령의 말썽많은 재선을 적법한 것이라고 지지했습니다.

장기 집권중인 무가베 대통령은, 서방 국가들이 사기라고 묘사하고있는 금주의 대통령 선거에서 재선됐습니다. 아프리카 민족 회의의 웹싸이트에 실린 성명은, “선거 절차에 결함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짐바브웨 국민의 의사가 이번 선거에서 승리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남아 공화국의 타보 음베키 대통령은, 그의 정부가 무가베 대통령에게 거국 단합 정부를 구성하도록 압력을 가하려하고있다는 보도들에 관해 아직 공식으로 언급하지않고있습니다.

앞서, 3개 서방 국가들은 짐바브웨에 대한 원조를 중단했으며, 영국은 이번 대통령 선거 결과를 인정하기 거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