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국회의 일부 분과 위원회는, 6일 에너지 거대기업 엔론사의 파산에 관한 청문회들을 계속합니다. 엘레인 차오 노동부 장관은, 엔론사의 연금 보호 법 준수 여부와 부시행정부의 근로자 은퇴구좌 보호 보강 노력에 관한 하원의 한 위원회에 출석해 증언할 예정입니다.

엔론사의 많은 종업원들은, 회사가 파산하면서 사실상 모든 은퇴 적립금을 상실했습니다. 5일에, 국회의 두 조사반은 엔론사의 켄네쓰 레이 전.회장에게 국회의 질의에 응하라는 소환장을 보냈습니다.

당초 4일로 예정됐던 국회 청문회 출석을 변호인의 조언에 따라 거부한 레이씨는, 다음주에 출석하기로 동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