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프로농구 워싱턴 위저즈는 혼자 29점을 넣으며 분전한 리처드 해밀튼의 활약에 힘입어, 방문팀은 필라델피아 세븐티 식서스를 90-76으로 대파했습니다. 해밀튼 선수는 위저즈가 3쿼터에 13점을 몰아넣으며 승기를 잡을 당시 11득점을 올렸습니다. 위저즈의 마이클 조단은 21개의 야투 가운데 7개만 들어가는 부진을 보이면서 21득점에 그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