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은 네이멍구 자치구에 오늘(30일) 계획된 시위에 대비해 치안군을 대규모 파견했습니다.

현지 주민들은 경찰이 네이멍구 곳곳에 배치돼 있으며, 일부 지역에서는 인터넷 접속이 차단됐다고 전했습니다.

미국에 본부를 둔 남네이멍구 인권정보센터는 오늘 네이멍구 전역에서 시위가 계획돼 있다며, 전 세계 중국 대사관 앞에서도 시위를 벌일 것을 촉구했습니다.

일주일 째 이어지고 있는 네이멍구 몽골족의 시위는 지난 10일 난개발에 항의하던 한 유목민을 한족 운전사가 트럭으로 치여 숨지게 한 사건으로 촉발됐습니다. 이번 시위는 30년 만에 최대 규모의 반정부 시위로 알려졌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