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남북한, 같은 날 탄도미사일 발사…"한반도 군비경쟁 가속화"


한국 국방부가 15일 독자 개발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수중발사 시험에 성공했다며 공개한 영상 중 일부.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가운데 한국도 신형 미사일 발사에 성공한 사실을 공개했습니다. 미국의 전문가들은 남북한이 군비경쟁을 벌이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박동정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한국 당국은 15일 독자 개발한 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SLBM) 수중발사 시험에 성공했다고 발표했습니다.

한국 언론들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과 서욱 국방장관 등이 참관한 가운데 국방과학연구소(ADD) 종합시험장에서 진행된 SLBM 잠수함 발사 시험이 성공리에 끝났다고 보도했습니다.

SLBM은 3,000t급 도산안창호함에 탑재돼 수중에서 발사돼 약 400km를 날아가 목표 지점을 정확히 명중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바다 속 잠수함에서 은밀하게 운용되는 SLBM은 전략적 가치가 매우 높아 ‘게임체인저’로 불립니다.

특히 비용이 많이 들고 개발 과정이 복잡해 현재 미국, 러시아, 중국, 영국, 프랑스, 인도 등 6개국에서만 실전 운용 중입니다.

북한도 SLBM 시험발사에 성공했지만 잠수함이 아닌 수중 바지선에서 이뤄져 운용 능력은 아직 입증되지 않은 것으로 전문가들은 판단하고 있습니다.

한국 당국은 이날 SLBM 외에 초음속 순항미사일, 장거리 공대지미사일, 고중량·고위력 탄도미사일 등도 공개했습니다.

고위력 탄도미사일은 탄두 중량을 획기적으로 증대한 탄도탄으로 적의 주요 표적을 정밀타격할 수 있습니다.

또 장거리 공대지미사일은 한국 차세대 전투기 KF-21(보라매)에 탑재돼 적의 상공에 진입해 지상 혹은 해상의 목표물을 정조준하게 됩니다.

한국 국방부는 이번에 개발된 초음속 순항미사일에 대해선 기존 미사일에 비해 속도가 더 빨라져 적 함정의 대응이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이 지난 2019년 월 KN-23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며 공개한 사진.
북한이 지난 2019년 월 KN-23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며 공개한 사진.

북한도 이날 한국 당국이 SLBM 수중발사 성공을 발표하기 앞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습니다.

합참은 이 미사일이 "고도 60여km로 800km를 비행했다”며 “세부 제원은 미-한 정보당국이 정밀분석 중”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북한이 발사한 탄도미사일은 최근 개량 중인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로 알려졌으며, 지난 3월 25일 동해로 발사한 기종과 같은 것으로 평가됐습니다.

제프리 루이스 미들베리 국제학연구소 동아시아비확산센터 소장은 15일 VOA와의 전화통화에서 남북한의 미사일 전력은 각기 다른 목적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루이스 소장] “So for example, South Korea has, you know, a wide range of short and medium range ballistic missiles, as well as cruise missiles, all of which lays an enormous emphasis on precision because they are intended to strike targets very precisely and prevent the North Korean government being able to give in order to use nuclear weapons…”

루이스 소장은 한국의 미사일은 목표물을 매우 정확하게 타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기 때문에 정밀성에 엄청난 중요성을 두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반면 북한은 미사일 개발을 통해 침공과 공격에 관심이 있다는 지적입니다.

루이스 소장은 남북한이 새로운 탄도미사일 개발 등 매우 심각한 군비경쟁을 벌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남북한 모두 군사교리에서 미사일 사용을 강조하고 있어 한반도가 매우 불안정해질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브루스 베넷 랜드연구소 선임연구원은 VOA에 북한이 이번에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이 한국의 탄도미사일과 사거리와 궤적 면에서 상당히 유사하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베넷 선임연구원] “So, this missile had an 800 Kilometer flight presumably that is also the range firing on that kind of trajectory that's remarkably similar to the South Korean ballistic missiles…”

베넷 선임연구원은 북한의 이번 발사가 자신들이 한국과 비슷한 능력을 갖췄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한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VOA 뉴스 박동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