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 38%로 하락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달 1일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에서 열린 공화당 유세에서 연설했다.

미국 경제 침체에 대한 우려로 인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이 30%대로 하락했습니다.

최근 워싱턴포스트(WP) 신문과 ABC 방송이 공동 실시한 여론 조사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이 38%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지난 7월에 비해 6%P 떨어진 겁니다. 이는 올해 4월 조사한 지지율 39%와 비슷한 수치로 가장 낮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56%에 달했습니다. 또 응답자 10명 중 6명은 미·중 무역전쟁 등 내년 경기불황을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언론사들이 자신을 상대로 여론조사 결과를 조작했다고 비난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11일 트위터에 "가짜와 부패한 뉴스 미디어가 사용하는 가장 크고 강력한 무기 중 하나는 그들이 내놓은 가짜 여론조사 정보"라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