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필라델피아 총격전 경찰 6명 부상


14일 미국 필라델피아 나이스타운 주택가에서 경찰관들이 시민들을 대피시키고 있다.

미국 필라델피아 주택가에서 총격 대치 사건으로 경찰관 6명이 부상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어제(14일) 오후 미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시내 나이스타운에 있는 한 주택에서 ‘마약 활동이 벌어지고 있다’는 신고 전화를 받고 경찰이 출동했습니다.

이후 반자동 소총을 포함한 100여 발의 총격이 오가며 8시간 넘게 대치 상황이 이어진 뒤, 범인은 오늘(15일) 새벽 경찰에 투항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경찰관 6명이 총탄에 맞아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생명을 위협받을 정도는 아니라고 당국은 밝혔습니다.

최근 미국 주요 도시에서 총기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달 초 텍사스주 엘파소와 오하이오주 데이턴에서 총기 난사 사건으로 30여 명이 숨졌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일 텔레비전 연설을 통해, 이 같은 사건들은 ‘정신건강’ 문제나 ‘혐오’에서 비롯된 것이라며 혐오범죄에 최고 사형을 구형하라고 법무부에 지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