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에스퍼 미 국방 "미-몽골 군사관계 강화해야"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

아시아를 순방 중인 마크 에스퍼 미 국방부 장관이 7일 몽골을 방문했습니다.

에스퍼 장관은 울란바토르로 향하는 도중 기자들에게 몽골은 “인도-태평양의 핵심 국가” 중 하나라며 미국과 몽골이 "한층 격상된 군사 관계를 갖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몽골을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에 이어 미국의 신흥 파트너 국가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몽골이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 국가로서 서로 주권을 존중하며 우리와 가치를 공유한다는 겁니다. 이는 중국을 겨냥한 것으로 보입니다.

또 중국이 남중국해 지역에서의 군사적 위협과 지식재산권 도용 등 이 지역의 경제를 약탈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몽골은 전통적으로 미 국방장관이 방문하는 국가가 아닙니다. 앞서 지난 2014년 척 헤이글 당시 국방장관이 방문한 바 있습니다.

한편 루디 드리언 전 미 국방부 부장관은 중국과 러시아 사이에 끼어 있는 몽골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