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강원도 산불로 '국가재난사태' 선포..."큰 불길 잡혀"


5일 한국 동해시 산불 화재 현장.

한국 강원도 지역에 대규모 산불이 발생해 피해가 속출하면서 '국가재난사태'가 선포됐습니다.

한국 언론은 강원 지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일어난 산불이 525㏊(525만㎡)에 달하는 산림으로 번진 뒤 5일 현재 대부분 진화됐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소방 당국은 큰 불길이 잡힌 것으로 판단하고 있지만 잔불이 되살아날 가능성에 대비해 진화 체제를 계속 가동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4일 오후 7시경 강원도 고성의 한 도로 개폐기 전선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되는 산불이 하룻밤 사이 강원도를 중심으로 18곳으로 번졌습니다.

이번 산불로 인한 피해 면적은 축구장 면적(7천140㎡가량)의 730배가 넘는 것으로 추산된다고 한국 언론은 전했습니다.

또 1명이 숨지고 수십 명이 다치는 등 인명피해도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5일) 오후 강원도 고성군 화재 현장을 찾아 이재민들을 위로하고 진화 인력을 격려했습니다. 또 정부에 산불 피해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이와 함께 문재인 대통령은 산불이 북쪽으로 계속 번질 경우 북한 측과 협의해 진화 작업을 벌일 것을 주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