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페이스북 사용자 비밀번호, 암호화 없이 사내 통신망에 노출


페이스북 사용자 수억명의 계정 비밀번호가 암호화 장치 없이 상당 기간 노출돼 있었다고 사이버 보안 전문가인 브라이언 크렙 씨기 폭로했다.

인터넷 사회연결망인 페이스북 사용자들의 비밀번호가 최근 페이스북 직원들에게 노출됐던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사이버 보안 전문가인 브라이언 크렙 씨는 어제(21일) 자신의 블로그에, 최대 약 6억 개의 페이스북 사용자 비밀번호가 암호화되지 않고 사내 통신망에 노출됐었다고 폭로했습니다. 또 노출된 비밀번호는 2012년에 만들어진 것까지 포함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페이스북은 대표적인 인터넷 사회연결망 서비스로, 사용자들은 비밀번호를 입력해야 페이스북에 접속할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해 페이스북 측은 성명을 내고 비밀번호들이 사내 통신망에 올라간 문제를 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런 현상을 지난 1월 정기보안 점검 때 발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페이스북은 현재 이번 사건에 대해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해 9월에도 페이스북 사용자 약 5천만 명의 정보가 노출된 바 있습니다. 또 지난해 초에는 한 영국 회사가 페이스북 사용자 수 백만 명의 정보를 불법으로 수집해 논란이 됐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