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살렘 파예드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총리가 마무드 압바스 자치정부 수반과의 오랜 분규 끝에 13일 사임했습니다.

파예드 총리는 새정부가 구성될 때까지만 총리직에 머물기로 합의했습니다.

파예드 총리는 수 억 달러의 국제원조를 끌어들여 요르단강 서안지구에 도로와 학교 외 다른 기반산업을 구축한 공로를 인정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파예드 총리는 압바스 수반과 경제정책 그리고 총리 권한을 둘러싸고 큰 이견을 보여왔습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존 케리 국무장관은 온건성향의 파예드 총리에 대해 공식적인 지지를 보여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