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9.02 (화요일)

세계 / 아시아

중국서 티베트인 분신 시위 잇달아

13일 네팔 카트만두에서 분신을 시도한 티베트 승려. (자료사진)
13일 네팔 카트만두에서 분신을 시도한 티베트 승려. (자료사진)
중국 중부 쓰촨성에서 티베트 남성 1 명이 어제 (25일) 분신자살 시위를 벌였습니다.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인권단체 ‘자유티베트’에 따르면, 산드하그라는 이름의 이 남성은 쓰촨성 내 티베트족 자치주에서 자신의 몸에 불을 붙였습니다.

중국 공안은 화재를 진압하고 산드하그를 병원으로 옮겼지만 그의 현재 상태는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어제 사건은 지난 이틀간 중국 정부의 억압적인 티베트 통치에 반대해 일어난 세 번째 분신자살 시위입니다.

같은 날 오전 간쑤성에서 체정 캬브라는 27살 남성이 분신자살 시위를 벌인 뒤 숨졌고, 지난 24일에는 파크모 톤둡이라는 이름의 20살 남성이 칭하이 성에서 분신자살을 시도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