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7.24 (목요일)

한반도 / 정치·외교·안보

성 김 대사 "한국 자체 핵무장은 큰 실수"

성 김 주한미국대사. (자료사진)
성 김 주한미국대사. (자료사진)
김은지
성 김 주한 미국대사는 북한의 3차 핵실험을 계기로 한국 내 일각에서 전술핵 도입이나 핵 무장론이 제기되는 데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성 김 대사는 오늘 (20일) 서울에서 열린 한 회의에서 연설하면서, 한국 스스로 핵무기를 개발한다면 큰 실수를 하게 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공동의 노력을 저해하는 조치가 아닌, 어떻게 가장 강력한 미-한 연합 억지력을 유지할 것이냐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성 김 대사는 또 오는 2015년으로 예정된 전시작전통제권 이양 문제와 관련해선, 한국 측이 준비되지 않았다면 전작권을 이전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해, 전작권 전환 연기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 김은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