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01 (수요일)

한반도 / 정치·외교·안보

한국 합참의장 "북한 언제든 핵실험 가능"

28일 김포 수도포병여단을 방문, 작전현장을 지도하는 정승조 합참의장(오른쪽).
28일 김포 수도포병여단을 방문, 작전현장을 지도하는 정승조 합참의장(오른쪽).
최원기
한국의 정승조 합참의장은 28일 “지금 북한은 아무 때나 정책적 결정만 하면 핵실험을 할 수 있는 만반의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승조 의장은 이날 서부전선을 방문한 자리에서 “북한군이 최근 포병 실사격 훈련을 3배나 강화했다”고 말했습니다.
 
서부전선 시찰을 마친 정 의장은 이날 제임스 서먼 한미 연합사령관과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 핵실험 관련 정보를 긴밀히 공유하는 등 양국의 협조체계를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VOA 뉴스 최원기 입니다.